방명록?
씨발 절망할 여유 따위 있으면 벽에 대고 욕이라도 한 번 더 하자.  

 변경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.
난 그 흔한(?) 다리 골절조차 한 번도 겪어 본 적이 없어서, 
다리를 못 쓰는 사람의 마음 같은 건 절대 이해하지 못한다는 걸 안다.
주제넘고 분수에 넘친다는 것도 안다.
하지만 난 휠체어를 밀 수는 있다. 
밀 의지도 있고. 
이 자리를 빌어 외친다.
잃어버린 10년? 을 돌려달라고.
황금기, 태평성대였어서 돌려달라는 게 아니다.
그저, 지금보다 나았으니 돌려달라고 하는 것뿐이다.
※ 하고 싶은 말은 기본적으로 하나뿐.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그래 싫컷 밟아봐라 일어서줄테니.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아니 잘못 알았어. 글 쓸 시간이 없는거야. 요즘은 보고 듣느라 온 정신과 집중력을 쓰고 있습니다.가끔 써갈기는 정돕니다.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요즘 글 쓸 시간은 있는데 안써집니다. 답답하네요 여러모로.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일단 살아 돌아왔슴다 ㅋ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가끔 들어오시는 분들께 고함. 당분간 잠수합니다.별일은 없슴.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그런거 필요 없을 것 같다 생각은 했는데,생각해보니 방명록이란 건 방문하는 사람들한테 필요한 거지, 쥔장한테 필요한 건 아닐 터 -_-a아참참참.방명록 만드는 방법을 알려주신 Lajune 님께 무한 ㄳ. (빨리도 인사한다 -_-;;)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※ 방명록 추가할 내용.이 변경을 찾아오시는 모든 분들께 무한 ㄳ + 새해 무한 복 받으시길.어쨌거나 내 주위사람들, 넓게 보면 대한민국 국민이 행복해야 나도 행복할 테니까.물론 내가 싫어하는 몇몇 사람들은 제외. 이유 없음. 무조건 제외. 개나줘.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※ 방명록 추가할 내용.New year many many happiness may you find.
by coneco | 2014/07/26 01:52 | 트랙백 | 덧글(14)
트랙백 주소 : http://coneco.egloos.com/tb/721565
☞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(트랙백 보내기) [도움말]
Commented at 2007/09/14 14:11
비공개 덧글입니다.
Commented by coneco at 2007/09/17 08:42
비밀글/ 先週の金曜/土曜、死ぬかと思った。詳しいことは後で。
Commented by 비즈 at 2008/01/05 01:03
리플을 이제서야 봤습니다. 어줍지 않은 수준으로 끄적거린 글에 과찬이십니다. 앞으로 서로 자주 왕래 했으면 합니다.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.
Commented by coneco at 2008/01/07 08:59
겸손이십니다. 정말 감명깊게 봤는걸요 ^^
Commented at 2008/03/05 09:51
비공개 덧글입니다.
Commented by coneco at 2008/03/05 13:35
넘기면 얼마나 넘긴다고 -_-;
100만원 넘는 명품가방 아니면 되는 거 아닐까 하옵니다.
Commented by rjuha at 2008/03/06 13:22
사진 잘받았어 땡큐~
해연이 사진이 실물보다 이쁘게 나온 거 처음봤;;
Commented by coneco at 2008/03/06 13:23
실물보다 안이쁘다고 생각했;;;
Commented by 조프로 at 2008/08/17 01:41
링크 신고드립니다.
Commented by coneco at 2008/08/18 12:31
조프로님/ 넵.
Commented by 아이 at 2008/10/24 13:48
발자국을 꾸~~욱..

아프신 건 아니죠? 살살 눌렀는데..(후다닥)
Commented by 콘스탄티노 at 2009/08/11 18:34
무현 형님! 그냥 콱 끌어 안아주고 싶네요^^ (징그러 하실라나 ㅎㅎ)

10년 돌려달라고??? 그래 돌려줄테니 대신 무현형님 돌려다오!

방문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^-^
Commented by coneco at 2009/08/11 18:38
저도 감사드립니다 ^^ 또 찾아뵐께요
Commented by 콘스탄티노 at 2009/08/11 18:51
참! 링크 신고합니다^^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


<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>